해당 컨텐츠의 저작권은 저작권자에 있으며 저작권에 문제가 있는 게시물은 연락주시면 삭제조치 하겠습니다.

US K-NEWS는 컨텐츠 정보를 보관하지 않으며 법적인 책임이 없습니다.

진혼곡

페이지 정보

본문

-鎭魂曲(진혼곡,Tap)의 由來-  

 

1862년 미국 남북전쟁 때 어느 전쟁터에 밤이 내렸다.

전투도 쉬게 된 그 한밤 중에 북군의 중대장 엘리콤(Ellicombe) 대위는 숲 속에서 사람의 신음소리를 듣고 적군인지도 모르는 전상병사를 위험을 무릅쓰고 치료해준다. 위생병들의 최선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그 부상병은 죽고 만다. 그는 적군인 남군의 병사였다. 그러나 중대장의 손에 든 랜턴이 밝힌 것은 자기 아들의 숨진 얼굴이었다.   

 

음악도였던 아들은 아버지의 허락 없이 남군에 지원 입대한 것이었다. 이 얼마나 기막힌 우연인가. 떨리는 손으로 Captain Ellicombe 은 아들의 군복 호주머니에서 꾸겨진 악보를 발견하게 된다.

이튿날 아침 중대장은 상관의 특별허가를 얻어 비록 적군의 신분이지만, 아들의 장례를 치르게 된다. 중대장은 상관에게 한 가지를 청원했다. 

장례식에 군악대를 지원해달라는 이 요청은 장례식의 주인공이 적군의 병사라는 이유에서 기각되고 만다.  

 

그러나 상관은 중대장에게 단 한 명의 군악병 만을 쓰도록 허락하였고. Captain Ellicombe 은 자기 아들의 장례식을 위해서 나팔수(Bugler) 한 사람을 선택하고, 그 군악병에게 아들의 호주머니에서 나온 악보를 건네주며 불어달라고 했다.

숙연하게 장례를 치른 후 이 악보는 미국 전역으로 퍼져나갔고 진혼곡으로 뿐만 아니라 취침 나팔로 자장가로 남북군을 가리지 않고   매일 밤마다 연주되었다.  

 

이 곡이 바로 지금까지 전해저 오는 유명한 단 한 명이 트럼펫으로 연주하는 진혼곡의 유래이다.

이 나팔소리는 단 24개의 음표로 구성된 “Taps” 라는 이름의 곡으로, 이제는 전사자에게 바치는 진혼곡(Requiem)이 되었다. 또한 병영에서는 매일 저녁 취침시간을 알리는 취침나팔로도 알려져 있다.  

 

-Melissa Vanema의 트럼펫연주 'Il Silensio' 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월간베스트

김한일 치과
연화유리
청담i성형외과
대전수연합치과
새크라멘토 맛집, 모두랑
ISABEL
SUSHI 7
The Wite House 재외동포언론인협회 재외동포재단 미주한인상공회의소연합회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외국어대학교 YTN